기사
News
뉴스영상보기
News Video

 
NEWS
백악관 "트럼프, 다양한 대북옵션 보고받아"
  10/11/2017
DownLoadFile: 05-1.jpgSIZE:0.21KBytes   

백악관 "트럼프, 다양한 대북옵션 보고받아"


[미국이 한반도 상공에 전략무기인 B-1B '랜서' 전개]
트럼프 대통령이 10일 제임스 매티스 국방장관으로부터 북한의 공격과 북핵 위협에 대응하기 위한 다양한 옵션을 보고받았다고 백악관이 밝혔습니다.
백악관은 성명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백악관에서 국가안보회의(NSC) 인사들과 만났으며, 이 자리에서 매티스 장관과 조지프 던포드 합참의장으로부터 보고를 받았다"고 말했습니다. 백악관은 "보고와 논의의 초점은 어떠한 형태의 북한 공격에도 대응하고, 미국과 동맹국들을 핵무기로 위협하는 것을 막기 위한 다양한 옵션들에 맞춰졌다"고 덧붙였습니다. 백악관이 '다양한 옵션'의 구체적 내용에 대해선 언급하지 않았지만 대북 군사 옵션이 포함됐을 가능성이 크다는 관측이 나옵니다. 이와 관련, 미국이 한반도 상공에 전략무기인 B-1B '랜서' 장거리전략폭격기 편대를 또 전개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5일 백악관에서 미군 수뇌부 회의를 주재하면서 이른 시일 내에 대북 군사옵션을 준비하도록 주문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미군 당국으로부터 대북옵션을 보고받은 사실을 백악관이 공개적으로 밝힌 것은 이례적입니다. 북한이 노동당 창건일을 맞아 핵-미사일 추가 도발 가능성이 고조된 상황에서 북한에 강력한 경고를 보내려는 의도가 깔린 것으로 보입니다. 또 매티스 장관은 북한 문제의 외교적 해결을 희망하지만, 트럼프 대통령이 필요할 때 동원할 수 있는 군사옵션을 준비하고 있어야 한다고 강조해왔습니다. 매티스 장관은 미 육군협회가 주관한 국제방산전시회에 참석해 "지금은 경제제재에 힘을 실은 외교적인 노력을 하고 있다"며 "미래에 무슨 일이 일어날지는 여러분도 나도 말할 수 없다. 미 육군은 한 가지를 할 수 있다. 그것은 필요할 때 대통령이 전개할 수 있는 군사옵션을 우리가 보유하고 있음을 보장하도록 준비돼 있어야 한다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5-1.jpg
     
 
론김 의원, 공립교에 한국어 교육 확대 요구 Admin 10/11/2017
브로드웨이 뮤지컬 ‘알라딘’ 4년째 고공행진 Admin 10/11/2017
회사소개
TKC소개
TKC합창단
TKC신문광고
프로그램
TKC프로그램
드라마
시사.교양.예능
광고
광고확인
광고문의
NY OFFICE
18-38 131 Street
College Point, NY 11356
tkctvad@gmail.com
NJ OFFICE
189 Homans Ave,
Closter, NJ 07624
tkctvnj@gmail.com
서울지국
담당: 문무일
서울특별시 강북구 우이동
84-8 노블리스빌 403호
Tel: 02.997.3060
Cell: 010.5221.3060
Copyright ⓒ THE KOREAN CHANNEL. All Rights Reserved.